정책제안
자유게시판





HOME > 참여마당 > 자유게시판
'평창올림픽공동입장''북선수단육로입국' 성사되나
김재언 2018-01-02 16:05:38 55 / 0

북한 김정은 노동당위원장이 1일 신년사에서 평창올림픽에 대표단
파견 용의를 밝힘에 따라 남북공동입장과 공동응원단 구성 등이
성사될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습니다.

남북은 조만간 회담을 열어 북한의 평창올림픽 참가 문제를
논의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통일부 관계자는 2일 "어떤 방식으로 회담을 진행할지 검토중"이라며
"회담이 열리게 되면 선수단 숙소와 방남경로, 공동입장, 응원단 문제 등 북한의 
평창올림픽 참가와 관련한 제반 문제를 논의하게 될 것" 이라고 말했습니다.

우선 10여 년 만에 개.폐회식에서 남북 공동 입장이 가능할지 관심입니다.

남북은 2000년 시드니 올림픽을 시작으로 주요 국제대회마다  공동 입장을
했지만 2007년  창춘(長春) 동계아시안게임을 마지막으로 명맥이 끊겼습니다.
보수정권이 들어선 이후 남북관계가 하강 곡선을 그린 것과 맥을 같이 한 것입니다.

북한 선수단이  육로 방한이 가능할지도 주목이 됩니다.

이희범 평창동계올림픽 조직위원장 등은 공개적으로 북한 선수단이 금강산 육로를
통해 입국할 수 있도록하겠다는 뜻을 밝힌 적이 있습니다.

문재인 대통령도 후보 시절인 지난해 1월 "북한 선수단과 임원단이 육로나 철로로 
내려오는 등 특별히 의미 있는 구체적인 평화의 상징으로 내려왔으면 좋겠다"고 
말한 바 있습니다.

남북은 회담에서 응원단 파견 문제도  논의할 것으로 보입니다.

지금까지 북한이 응원단을  남쪽으로  보낸것은  3차례로,
2002년 부산 아시안게임(288명),  2003년 대구 하계유니버시아드(303명),
2005년 인천 아시아육상경기대회(124명) 등 입니다.

좋은 결실을  맺기를 기원합니다.

     정치연구  김재언  연구원     
 

현국면과, 현정부의 외교안보라인 총 가동이 항시적으로 긴박하게 이루어져야 ...
문대통령 북한김정은 신년사 계기로 \'남북해빙\'착수

현재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opyright (c)2007 CHOMIAE.COM All right reserved.

후원은 희망을 만드는 가장 빠른 길입니다.
후원계좌 예금주 : 추미애 후원회
우리은행 1005-601-258162
농협 1149-01-012805

찾아오시는 길 약도보기
서울시 광진구 아차산로 360 서원빌딩 202호 T. 02-3436-4211
서울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1 의원회관 501호 T. 02-784-12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