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보도
추미애단상
입법활동
의정보고서





HOME > 의정활동 > 언론보도
[연합뉴스] 추미애 “국정원 특활비 유용사건 중심엔 朴, 추가 수사해야”
운영자 2017-11-03 18:22:55 49 / 3


추미애 “국정원 특활비 유용사건 중심엔 朴, 
추가 수사해야”
1509701014065165.jpg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 /연합뉴스

[서울경제]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3일 이재만 전 청와대 총무비서관 등이 박 전 대통령 지시로 국가정보원 특수활동비를 받았다고 진술한 것과 관련, 박 전 대통령에 대한 추가 수사가 불가피하다고 말했다.

추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박근혜 정권 시절 국정원 특수활동비 불법 유용사건이 드러났다”며 “놀랍게도 그 중심엔 박 전 대통령이 있다”고 말했다. 그는 “박 전 대통령이 직접 등장했다는 것은 국정농단 수사가 새 국면으로 접어들었다는 것”이라며 “사실이라면 박 전 대통령이 뇌물을 직접 수수한 것이므로 추가 수사가 뒤따를 수밖에 없다”고 지적했다. 이어 “검찰은 성역없는 수사로 사건 진상을 낱낱이 밝혀야 한다”고 그는 강조했다.

MBC 대주주인 방송문화진흥회의 고영주 이사장에 대한 불신임안 가결과 관련해 추 대표는 “방송적폐를 걷어 내는 첫걸음이자 공영방송 정상화의 신호탄”이라고 말했다. 그는 “방문진의 결정을 온 국민과 함께 환영하고, 민주당은 방송적폐 청산과 공영방송 정상화를 위한 고삐를 더욱 죌 것”이라고 언급했다.

여러 경제지표가 호조를 보이는 것과 관련해선 “소득주도 성장 경제 패러다임을 골자로 한 ‘J노믹스’가 견지된 데 대한 시장의 긍정적 화답”이라며 “성장의 과실이 경제 전반에 확산하도록 노력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연합뉴스,2017.11.03. 추미애 “국정원 특활비 유용사건 중심엔 朴, 추가 수사해야”-기사에서 발췌)









Copyright (c)2007 CHOMIAE.COM All right reserved.

후원은 희망을 만드는 가장 빠른 길입니다.
후원계좌 예금주 : 추미애 후원회
우리은행 1005-601-258162
농협 1149-01-012805

찾아오시는 길 약도보기
서울시 광진구 아차산로 360 서원빌딩 202호 T. 02-3436-4211
서울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1 의원회관 501호 T. 02-784-12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