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보도
추미애단상
입법활동
의정보고서





HOME > 의정활동 > 언론보도
[뉴시스] 추미애, 도종환 만나···"적폐청산 적임자, 대통령 안목 탁월"
운영자 2017-06-22 16:03:03 307 / 2


추미애, 도종환 만나···"적폐청산 적임자, 대통령 안목 탁월"


1498115011752248.jpg
【서울=뉴시스】박영태 기자 = 추미애(왼쪽)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2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국회를 방문한 도종환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을 만나 두 손을 꼭 잡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17.06.22.since1999@newsis.com

【서울=뉴시스】윤다빈 홍지은 기자 =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22일 같은 당 소속 도종환 문화체육관광부장관을 만나 "블랙리스트 같은 문화계의 적폐를 청산해낼 수 있는 적임자를 발탁해낸 걸 보며 대통령의 사람 보는 안목이 탁월하다는 것을 읽을 수 있었다"고 격려했다. 

추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도 장관의 예방을 받고 "그동안 도 장관이 역사교과서의 한복판에서, 역사를 바로잡기 위해서 시종일관 열심히 해준 덕에 온 국민이 역사교과서 문제를 인식하게 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도 장관은 "다시는 (블랙리스트) 없는 환경을 만들어야 하고, 올림픽 같은 당대한 국가를 앞두고 있으니 그것을 해나가야 한다"며 "예술인을 체계적인 계획 속에서 지원할 수 있게 해주면 좋겠다"고 부탁했다. 

이에 추 대표는 "적극적으로 뒷받침하겠다"며 "4차산업혁명 유일하게 살아남는 영역이 문화예술이다. 이는 그 나라의 정체성을 표현할 수 있는 영역이고, 창의적으로 발전될 때 많은 일자리를 생산하는 시스템이다. 도 장관께서 하시는 일을 당에서 가장 우선순위로 뒷받침하겠다"고 화답했다.

(뉴시스, 2017.06.22. 추미애, 도종환 만나···"적폐청산 적임자, 대통령 안목 탁월" - 기사에서 발췌)


[뉴시스] 민주당, 평창동계올림픽 남북단일팀 구성 제안
[헤럴드경제] 추미애 “한국당, 구제불능에 백해무익한 집단” 성토








Copyright (c)2007 CHOMIAE.COM All right reserved.

후원은 희망을 만드는 가장 빠른 길입니다.
후원계좌 예금주 : 추미애 후원회
우리은행 1005-601-258162
농협 1149-01-012805

찾아오시는 길 약도보기
서울시 광진구 아차산로 360 서원빌딩 202호 T. 02-3436-4211
서울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1 의원회관 501호 T. 02-784-1270